Wednesday 13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품위녀 김선아, 김치세수 복수당했다…김희선 새출발 [종합]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 품위있는그녀 박복자(김선아)가 풍숙정 주인 오풍숙(소희정)의 복수에 당했다. 오풍숙이 준 독죽을 자신이 먹지 않고 안태동(김용건)에게 줬다가, 안태동이 혼수상태에 빠진 것. 박복자를 죽인 범인은 아직 미공개다. 12일 방송된 JTBC 품위있는그녀(품위녀) 에서는 박복자와 안태동의 눈물의 화해가 방송됐다. 우아진은 모든 명품을 내다팔며 새 출발에 나섰다. 이날 우아진은 나레이션을 통해 가죽이 타는 냄새는 인간 욕망의 찌꺼기처럼 역했다. 그녀에게 보내야할 마지막을 태웠다 고 되뇌었다. 안재석(정상훈)과 안재희(오나라)는 아직도 서로를 탓하기만 할뿐 진전을 보이지 못했다. 우아진은 날 우아진 당신처럼 만들어줘. 그럼 나도 회장님 살릴게 라며 눈물을 흘리던 박복자의 모습을 떠올렸다. 박복자는 잠든 안태동을 찾아가 곁에서 자신도 모르게 잠들었다가 깬 뒤 자리를 떠났다. 이때 깨어난 안태동은 떠나는 박복자를 유심히 바라봤다. 박복자는 안재구(한재영)의 행방과 천방순의 행방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품위녀

 | 

김선아

 | 

김치세수

 | 

복수당했다…김희선

 | 

새출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