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ctimes
5 months ago

불법 미터기 개인택시 천안서 1070대 활보

천안에서 불법 미터기를 단 개인택시 1000여 대가 2개월째 거리를 활보하고 있다. 공인 미터기 검정 대행업체가 신규 미터기를 장착한 택시의 주행 검사를 하지 않아 벌어진 일로 개인택시 사업자 1000여 명이 100만원씩 총 10억여 원의 과태료 폭탄을 맞을 위기에 처했다. 20일 천안시에 따르면 개인택시 천안시지부(지부장 박노국)는 회원들을 대상으로 지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미터기

 | 

개인택시

 | 

천안서

 | 

1070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