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5 months ago

‘아이 캔 스피크’ 나문희 “이제훈, 영어 선생님 있어…난 독학” 너스레

배우 나문희와 이제훈이 즐거운 호흡을 자랑했다. 21일 오전 서울시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영화 ‘아이 캔 스피크’ 제작발표회가 열려 김현석 감독을 비롯해 배우 나문희, 이제훈, 박철민, 염혜란, 성유빈, 이상희, 정연주, 이지훈이 참석했다. 이제훈은 “원칙과 절차를 중시하는 공무원이다 보니까 옥분의 시선에서 봤을 때 깐깐하겠다는 이미지를 주기 위해서 가르마나 안경, 의상 등 깔끔하게 보이려고 신경 썼다. 영어도 원어민 구사 정도로 써야 하니까 단어 선택도 신중히 했다. 관객 분들이 ‘저 친구, 수준급의 영어를 하네’라고 느껴야 하니까 현장에서도 계속 체크하면서 연기했다”며 “실제로 외국에서 산 적은 없다”고 덧붙였다. 이를 듣던 나문희는 “이제훈 씨는 선생님이 있었지만 나는 독학이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아이 캔 스피크’는 민원 건수만 무려 8,000 건, 구청의 블랙리스트 1호 도깨비 할매 옥분(나문희 분)과 오직 원칙과 절차가 답이라고 믿는 9급 공무원 민재(이제훈 분), 결코 어울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스피크

 | 

나문희

 | 

“이제훈

 | 

선생님

 | 

있어…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