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6 months ago

[And 건강] ‘그날’ 없는 10~30대, 내가 왜?… 늘고 있는 조기 폐경


“도와주세요. 4개월 넘게 생리가 없어 산부인과에 갔더니 조기 폐경이라네요.”(37세 여성 A씨)

“20대도 폐경이 될 수 있나요? 7∼8개월 생리를 안 하는 건 기본이고 작년에는 생리 유도 주사 맞고 딱 한 번 했어요.”(26세 여성 B씨)

인터넷 포털사이트의 지식인카페 등에선 이처럼 조기 폐경에 대한 궁금증 해결이나 도움을 요청하는 여성들의 글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다. “아직 젊은데 말도 안 된다고 생각했다”는 A씨는 “잠도 안 오고 막막하다. 남편 보기에 미안하다”며 고충을 토로했다. 미혼의 B씨는 “조기 폐경이 치료되는지, 임신은 가능한지 궁금하다”며 간절하게 조언을 구했다. 폐경은 여성 노화의 자연스러운 과정이다. 생식에 관여하는 난소 기능이 떨어져 여성호르몬(에스트로겐 등)이 더 이상 생산되지 않고 생리가 끊어지는 현상이다. 우리나라 여성은 정상이라면 대개 50세 전후에 폐경을 겪는다. 조기 폐경은 이보다 10년 빨리, 40세 이전에 경험하는 경우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And

 | 

10~30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