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5 Sept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1 months ago

서울시, 23일 송파상운 버스노선 중단에 대체차량 58대 배차

아시아투데이 박은희 기자 = 송파상운이 내일부터 6개버스 노선을 중단하면서 서울시가 대체차량을 투입키로 했다. 22일 서울시에 따르면 오는 23일 오전부터 운행 중지가 예상되는 송파상운 6개 노선(3214·3314·3315·3316·3317·3416)에 차량 58대를 투입할 계획이다. 이들 노선은 송파구 마천동을 출발해 천호역, 강변역, 잠실롯데월드, 종합운동장 등 일대를 지난다. 송파상운의 버스 운행 중단은 거여 2-2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둘러싸고 불거졌다. 송파상운 차고지가 재개발 대상지에 있다. 재개발조합 측은 재개발 추진을 위해 송파상운에 차고지를 비워달라고 요구했지만, 업체는 대체 차고지 마련이 어렵다며 맞섰다. 이달 14일에는 차고지 강제 철거(인도집행)가 시도되면서 송파상운 버스 6개 노선 82대 운행이 전면 중단돼 출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기도 했다. 이에 법원은 송파상운 차고지 부지를 대상으로 인도집행 판결을 내렸고, 집행일인 23일 오전 11시부터 송파상운..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서울시

 | 

23일

 | 

송파상운

 | 

버스노선

 | 

중단에

 | 

대체차량

 | 

58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