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6 Sept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신사도 운동’에 빠진 미국 교회


미국교회에 현대판 ‘사도’와 ‘선지자’들이 등장하고 있다. 이들은 소위 ‘신사도운동’ 계열 지도자들로 하나님께 직접 메시지를 받았다는 직통계시를 따르며 기적과 은사, 체험을 중시한다. 또 자신들의 영적 능력을 추종자들에게 전달하는 ‘임파테이션(impartation)’을 강조하며 ‘7개 산(mountains) 신학’을 지향한다. 추종자들은 젊은 세대를 비롯해 수백만명에 달한다. 크리스채너티투데이(CT)는 최근 이들 사도와 선지자들의 움직임이 미국의 종교 지형에서 조용한 혁명을 일으키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들 운동은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부터 캘리포니아주 남부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하게 확산돼 있으며 직통계시를 받았다는 사도와 선지자들이 수많은 사람에게 영향을 끼치고 있다고 CT는 전했다. 집회와 예배에서는 기적과 은사들이 나타나며, 어떠한 교파나 단체에도 속하지 않는 게 특징이다.

이 때문에 이들은 ‘독립 네트워크 은사주의(Independent Network Charismat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신사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