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5 Sept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사랑해’ 쓰면 그대로 연인에게 전송… 뉴욕서 갤노트8 공개


갤럭시 노트가 부활했다. 노트7 발화 사태에 따른 판매 중단으로 한때 시리즈의 명맥이 끊길 것이라는 관측까지 나왔지만 일곱 번째 모델인 노트8이 공개되면서 이 같은 관측은 기우가 됐다.

삼성전자는 23일(현지시간) 오전 11시 미국 뉴욕 파크 애비뉴 아모리에서 수천명의 내외신 기자들이 운집한 가운데 갤럭시 언팩(공개) 행사를 가졌다.

노트8의 첫 인상은 시원함이었다. 6.3인치 디스플레이로 삼성전자의 역대 스마트폰 가운데 가장 큰 화면이다. 홈 버튼을 제거한 베젤리스 방식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를 적용했지만 기기 테두리는 S8보다 각이 져서 노트 시리즈의 정체성을 강조했다.

삼성전자가 강력하게 내세운 노트8의 새 기능은 ‘라이브 메시지’다. 활자와 이모티콘 위주의 메신저 대화를 개인 필체로도 진행한다는 개념이다. 화면에 ‘사랑해’를 S펜으로 적으면 글씨가 써진 순서 그대로 GIF 파일로 저장돼 상대방에게 전송된다. 사진을 배경으로 보낼 수 있고 특수효과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사랑해

 | 

그대로

 | 

연인에게

 | 

전송…

 | 

뉴욕서

 | 

갤노트8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