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4 months ago

[朝鮮칼럼 The Column] 100년마다 세계대전이 일어난다면

지금부터 100년 전인 1917년 제1차 세계대전이 막바지로 치닫고 있었다. 프랑스·영국·러시아 등 연합국과 독일·오스트리아 등 동맹국 양측 모두 결정적인 승기를 잡지 못한 채 돌격과 퇴각을 반복하는 참호전이 이어졌다. 파리에서 북동쪽으로 약 110㎞ 떨어져 있는 슈맹데담(Chemin des Dames)이라 불리는 산등성이는 양측이 가장 치열하게 맞선 곳 중 하나다. 그해 새로 프랑스군 총사령관이 된 니벨 장군은 48시간 내에 승리를 거두겠다며 슈맹데담을 향한 총공격을 명령했다. 그러나 독일군이 기관총 사격을 하는 산봉우리를 향해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朝鮮칼럼

 | 

The

 | 

Column

 | 

100년마다

 | 

세계대전이

 | 

일어난다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