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2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hani
2 months ago

“세례명까지 물려준 장발 학장에게 ‘충성’ 다했으나…”

【길을 찾아서】 (33) 서울대 미술대와 장발 학장 -부산 피난 시절을 마감하고 상경했는데, 어떻게 서울 정착을 했는가? “휴전이 되고 1954년 초 상경했지만, 내 생애 최악의 경제난으로 고생해야 했다. 퇴계로 남산 쪽 필동의 적산가옥 2층에 세를 들었다. 하루는 2층으로 양동이를 나르다 계단에서 넘어져 평생 디스크 환자로 살 뻔..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세례명까지

 | 

물려준

 | 

학장에게

 | 

다했으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