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1 Sept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7 days ago

운영기금 1000억원 규모 인천복지재단 연내 추진 가능할까

인천시민사회가 연내 인천복지재단을 추진하려는 인천시에 제동을 걸고 나섰다.

14일 인천평화복지연대 및 참여예산센터는 규탄성명을 통해 “인천시는 행정안전부 지침에 적합한 전문기관을 다시 선정해 ‘경제적 타당성 분석’을 재의뢰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들은 또 “그간의 문제점으로 지적된 공무원 자리 만들기, 시장 측근인사 보은용, 민간복지계 기능중복, 운영기금 1000억원 조성, 과도한 조직 및 인력 문제, 졸속적 10월 설립조례 추진의혹 등에 대한 해소 방안을 투명하게 제시해야 한다”촉구했다.

이어 “인천시여성가족재단과 지자체가 운영하는 사회서비스공단의 중복성 문제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고 졸속추진을 중단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이들은 “인천시는 시민단체들의 재참여를 요구하기 전에 자문위원회 파행운영에 대한 공개 사과와 책임자를 문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인천시민사회는 인천시가 지난해 ‘지방 출자·출연기관 설립기준’ 지침에 따라 행정안전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운영기금

 | 

1000억원

 | 

인천복지재단

 | 

가능할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