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5 months ago

국정원, MB 국정원 수사 의뢰…문화·연예계 블랙리스트 관련

이명박 정부 당시 ‘문화·연예계 블랙리스트’와 ‘박원순 제압문건’을 만들어 심리전 활동을 한 했다는 혐의를 받는 원세훈 전 국가정보원장과 김주성 전 국정원 기조실장에 대해 국정원이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서울중앙지검은 14일 “박원순 서울시장 및 좌파 등록금 문건 사건과 문화·연예계 정부 비판세력 퇴출 관련 사건 등 국정원에서 수사의뢰서 2건을 제출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국정원 적폐청산 태스크포스(TF)는 조사를 통해 박원순 서울시장 관련 문건과 이명박(MB) 정부 당시 문화·연예계의 정부 비판세력에 대해 퇴출 시도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국정원

 | 

국정원

 | 

의뢰…문화·연예계

 | 

블랙리스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