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3 Sept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10 days ago

태양광·풍력 갈등? 재생에너지 시민 협동조합에 해법 있다

매일 내 집 창문을 열었을 때 풍력 발전기가 돌아가고 있는 모습을 보게 되면 어떨까. 커다란 날개가 쉴 새 없이 돌아가는 모습을 보게 된다면, 심란해지는 것이 어쩔 수 없을지도 모른다. 최근 재생에너지 설비가 확산되면서 태양광과 풍력 등 재생에너지에 대한 님비(NIMBY) 현상도 증가하고 있다. 재생에너지는 필요하지만, 내 지역에 들어서기는 원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재생에너지로 전력의 30%를 공급하는 독일에서도 사정은 다르지 않다. 대다수의 시민이 에너지전환에 동의하고, 풍력 발전은 재생에너지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여러분 지역에 풍력발전이 설치된다면 찬성하겠습니까 라고 묻는다면 많은 사람들이 아니오 라고 답변할 것이란 얘기다.
재생에너지를 둘러싼 님비 현상을 두고 안드레아스 뷔그 독일에너지협동조합연합 사무처장은 문제의 해결 방안은 의외로 간단하다 면서 바로 시민 참여 라고 말했다. 뷔그 사무처장은 지난 6일 전국시민발전협동조합연합회와 환경운동연합 주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태양광·풍력

 | 

재생에너지

 | 

협동조합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