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4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 months ago

문경소방서, 벌초 시 예초기 안전사고 주의 당부

문경/아시아투데이 장성훈 기자 = 경북 문경소방서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벌초를 하는 시민들이 늘어남에 따라 예초기 사고와 말벌 쏘임, 뱀 물림 등 안전사고에 주의를 당부했다. 14일 문경소방서에 따르면 예초기 사고의 대부분은 작업자의 부주의, 운전 미숙과 안전장구를 착용하지 않아 발생하는 만큼 올바른 사용법을 익히고 안전장구를 제대로 착용한다면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예초기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예초기 사용법을 숙지하고 긴 옷, 장갑, 장화를 신고 모자와 보호안경을 반드시 착용하고, 예초기 칼날이 돌에 부딪히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특히 예초기 작업 전에는 빈병이나 돌 등 장애물을 미리 제거하고 예초기의 칼날 부착 상태 등을 수시로 점검해야 한다. 또한 벌은 8~10월이 가장 활발한 시기이고, 뱀도 10월까지는 야외활동이 활발한 시기이므로 벌초 시에는 긴 막대기 등으로 풀숲을 헤쳐 가는 등 뱀과 말벌 집 유무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이진우 문경소방서장은 “예초기..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문경소방서

 | 

예초기

 | 

안전사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