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5 months ago

[사설] 시장 현실 감안한 경제부총리 발언에 귀 기울여야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제 목소리를 내고 있다. 16일 취임 100일을 맞으면서 논란이 이는 경제현안들에 대해 분명하게 선을 긋는 등 주도권을 다잡으려 하고 있다. 경제정책의 수장이 책임 있는 태도를 보인다는 것은 정책의 혼선을 방지하고 시장에 명확한 메시지를 전달한다는 점에서 매우 긍정적이다.

김 부총리는 13일 국회 대정부 질문에서 최저임금 인상에 대한 질문을 받고 “인상해야 한다는 방향은 분명하지만 내년 이후 속도는 상황을 보며 고려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또 “최저임금이 너무 급격하게 오르면 일자리가 오히려 줄어들 수 있지 않느냐”는 물음에 “그렇다”고 대답했다. 2020년까지 최저임금을 시간당 1만원으로 올리겠다는 것이 문재인정부의 기조라 할지라도 속도조절을 하거나 부작용을 염두에 두겠다고 한 것이다. 최저임금은 인상 폭과 속도를 두고 찬반이 첨예하게 맞선 사안이다. 경제부총리가 현실을 감안해 합리적인 절충점을 찾으려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자세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감안한

 | 

경제부총리

 | 

발언에

 | 

기울여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