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5 months ago

김동연 부총리 가계빚 급증땐 경제정책에 제약 … 연착륙 유도할 것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4일 면밀한 실태조사를 토대로 취약차주에 대한 맞춤형 지원과 가계부채 연착륙 유도에 중점을 둔 다양한 대책을 강구하고 있다 고 밝혔다. 김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경제현안 간담회를 주재하고 가계부채가 경제 전반 리스크로 확산될 가능성은 낮다 면서도 금리 상승기 취약차주 부실 우려라든지 가계부채 급증세가 지속될 경우 경제적 부담 등이 거시경제정책의 제약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며 이같이 말했다.김 부총리는 가계부채 문제는 다양한 복합적 원인이 작용하고 있다 면서 쾌도난마식보다는 시간을 두고 종합적이고 근본적 대응이 필요하다 고 강조했다.그는 가계부채 DB, 개인신용평가기관 및 금융기관 보유정보 등을 종합적으로 활용하고 업권별.유형별 특징, 차주의 상환능력 등을 분석할 것 이라고 설명했다.김 부총리는 보다 정밀한 대책 수립을 위해 이미 발표된 부동산대책에 따른 금융규제 강화 효과와 이번 대책의 효과를 다양한 시뮬레이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동연

 | 

부총리

 | 

가계빚

 | 

급증땐

 | 

경제정책에

 | 

연착륙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