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1 Sept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7 days ago

난타 당한 김원중, KIA전 ⅔이닝 7실점 강판

[OSEN=부산, 조형래 기자] 롯데 자이언츠 김원중이 1회부터 난타 당하며 강판당했다.김원중은 14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KIA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⅔이닝 동안 38개의 공을 던지며 5피안타 1볼넷 1탈삼진 5실점 조기 강판 당했다.김원중은 선두타자 최원준에 볼넷을 내주며 시작했다. 이후 1루 견제 실책으로 무사 2루에 몰렸고 김선빈에 우전 적시타를 얻어맞았다. 로저 버나디나는 삼진 처리했지만 최형우에 안타를 허용해 1사 1,3루 위기가 이어졌고 나지완에 몸에 맞는 공을 허용, 1사 만루 위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김원중

 | 

KIA전

 | 

⅔이닝

 | 

7실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