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4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nocutnews
2 months ago

세네갈 출신 듀크, GS칼텍스의 새 희망되나

2017~2018시즌을 준비하는 GS칼텍스는 외국인 선수 트라이아웃에서 세네갈 출신의 파토우 듀크를 지명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V-리그 여자부의 사상 첫 아프리카 출신 선수는 물론이고, 외국인 선수 가운데 비교적 단신(180cm)인데다 나이도 32세로 많았다. GS칼텍스의 선택은 신장은 작아도 점프와 순발력, 배구 센스로 차상현 감독이 추구하는 ‘스..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세네갈

 | 

GS칼텍스의

 | 

희망되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