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8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2 months ago

‘싱글와이프’ 엄현경, 옆집 이사 온 성혁에 “이건 악몽이야”

           ‘싱글와이프’ 엄현경이 자신의 옆집으로 이사를 온 성혁에게 진저리를 쳤다. 14일 오후 방송된 드라맥스, 유맥스 수목드라마 ‘싱글와이프’에서는 엄현경과 곽희성의 관계가 더욱 돈독해짐과 동시에 미묘한 신경전과 기류가 흘러 한치 앞을 알 수 없는 전개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민홍(성혁 분)이 라희(엄현경 분)의 옆집으로 이사를 왔다. 민홍은 아침부터 라희를 자신의 집으로 데려갔다. 라희는 “너, 여기...대체...”라며 황당해 했고, 민홍은 “서울에서 회사 다니려면 집도 구해야 하고 알아보다 보니 여기가 살기도 좋고”라고 상황을 무마했다. 라희는 “이건 악몽이야”라면서 진저리를 쳤고, 민홍은 라희를 붙잡고 “오늘 법원 가자며. 마지막 한 끼일 수 있는데 밥 먹고 가”라며 설득했다. 하지만 라희는 “야. 네가 말귀를 못 알아듣는 거라서 다시 한 번 이야기 해줄게. 너랑 나랑 대화 가능한 주제는 합의이혼밖에 없거든? 그러니까 앞으로 사적으로 다시는 부르지도 말고 말도 걸지 말고 아는 체도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싱글와이프

 | 

엄현경

 | 

성혁에

 | 

“이건

 | 

악몽이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