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3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범죄도시 감독 조선족 비하 논란? 우리 영화는 달라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강윤성 감독이 조선족 비하 논란에 대해 우리 영화는 다르다 고 말했다. 20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형사 액션 영화 범죄도시 (강윤성 감독, 홍필름·비에이엔터테인먼트 제작) 언론·배급 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시사회에는 주먹 한방으로 다 쓰러트리는 괴물 형사 마석도 역의 마동석, 돈 앞에 자비 없는 신흥범죄조직의 보스 장첸 역의 윤계상, 강력반 괴물 형사들을 이끄는 리더 전반장 역의 최귀화, 이수파 두목 역의 박지환, 그리고 강윤성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강윤성 감독은 영화 속 조선족을 부정적으로 묘사한 점에 대해 요즘 논란이 많다. 하지만 영화를 보면 알겠지만 실화를 소재로 상상력을 더한 이야기다. 중국 조선족 주민들과 같이 나쁜놈들을 잡는다는 설정이다. 그래서 조선족 동포들이 불편하지 않게 볼 것 같다 고 한편, 범죄도시 는 수년 전 하얼빈에서 넘어와 순식간에 대한민국을 공포로 몰아넣은 신흥범죄조직을 일망타진한 강력반 괴물 형사들의 조폭소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범죄도시

 | 

조선족

 | 

영화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