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3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5 months ago

[오!쎈人] 102일만의 승리 에도 배영수가 현역 최다승 투수인 이유

[OSEN=잠실, 최익래 기자] 유달리 승운이 따르지 않던 배영수(36). 그가 102일 만에 승리와 입을 맞췄다. 통산 135승으로 이 부문 단독 5위에 오르는 겹경사도 누렸다.배영수는 20일 서울 잠실야구장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LG전에 선발등판, 7⅔이닝 5피안타(1피홈런) 2볼넷 5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한화 타선도 배영수의 승리까지 꼭 필요했던 2점을 에누리없이 지원해주며 그의 승투를 완성했다.배영수는 이날 전까지 유달리 승운이 따르지 않았다. 참으로 얄궂다고 해도 무방...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102일만의

 | 

배영수가

 | 

최다승

 | 

투수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