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iusm
1 months ago

분식·차명지분 KAI 하성용 이틀째조사…檢, 내일 구속영장

혐의 대체로 부인 체포시한 22일 오전 2시까지 신병 확보 수천억원대 분식회계를 주도하고 일감 몰아주기 대가로 협력업체 지분을 차명 보유한 혐의 등을 받는 하성용 전 한국항공우주산업(KAI) 대표가 검찰 조사에서 혐의를 대체로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20일 검찰에 따르면 하 전 대표는 전날 오전 9시 30분부터 이날 오전 2시까지 16시간여가량 진행된 조사 과정에서 분식회계, 원가 부풀리기, 부정 채용, 협력업체 차명지분 보유 등 주요 의혹과 관련해 전반적으로 혐의를 부인했다. 검찰 관계자는 하 사장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분식·차명지분

 | 

KAI

 | 

하성용

 | 

이틀째조사…檢

 | 

구속영장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