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1 months ago

농진청, AI 바이러스 잡는 미니항체 단백질 개발

아시아투데이 조상은 기자(세종)=저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를 30% 이상 줄일 수 있는 특정 단백질이 발견됐다. 농촌진흥청은 21일 성균관대, 아주대 의대, 건국대 연구팀과 공동으로 8년간의 연구 끝에 ‘미니항체(3D8 scFv) 단백질’을 개발하고 닭에서 단백질 발현을 유도했다고 밝혔다. 미니항체(3D8 scFv) 단백질은 자가면역질환 모델 생쥐에서 유전자를 분리해 작게 만들 것으로, 핵산을 인지하고 분해하는 능력을 지녔다. 연구진은 이 단백질의 특성을 이용해 닭에 침입한 바이러스의 핵산을 세포질에서 분해하고 바이러스 배출을 최소화할 수 있는지 검증했다. 이와 관련 미니항체(3D8 scFv) 단백질 발현 닭의 바이러스 배출량이 대조군보다 평균 30% 줄어들었다. 최유림 농진청 축산생명환경부장은 “세포 내 존재하는 바이러스의 핵산 분해를 통해 바이러스 증식 방해 효과를 확인한 것”이라며 “항바이러스 소재 물질을 개발했다는 점에서 의미 있다”고 말했다. 농진청은 미니항체(..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농진청

 | 

바이러스

 | 

미니항체

 | 

단백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