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추석 당일 심야에 침입범죄 집중 발생…창문 잘 잠가야

추석 당일 심야에 침입범죄가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스원은 지난 3년(2014∼2016년) 추석 연휴 침입범죄를 분석한 결과 이 기간에 평소보다 침입범죄가 21%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고 21일 밝혔다. 에스원은 추석 연휴 첫날부터 침입범죄가 점차 증가하다가 추석 당일 최고치를 기록한 후 점차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휴에도 연휴 첫날인 9월 30일부터 추석인 10월 4일까지 5일간 침입범죄가 집중될 것으로 예상했다. 시간대별로는 인적이 드문 자정부터 오전 6시 사이에 전체의 69%가 발생했다. 특히 오전 2∼5시에 전체 침입범죄의 44%가 집중돼 심야·새벽 시간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피해 대상으로는 음식점이 25%, 학교 25%, 일반점포가 22%로 나타났다. 추석 전에 제수품목을 취급하는 일반점포와 함께 현금이 많은 음식점 등을 대상으로 침입범죄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에스원은 절도 범죄자들의 48%가 창문, 30%가 출입문을 통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심야에

 | 

침입범죄

 | 

발생…창문

 | 

잠가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