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2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imaeil.com
3 months ago

성주, 삼오시대 2년 앞당긴다

성주군이 5개년 계획으로 추진하고 있는 삼오(35)시대 (인구 5만 명, 참외 매출액 5천억원, 군민행복 예산 5천억원) 달성이 2년가량 당겨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성주군은 지난해를 삼오시대 원년으로 삼고, 2020..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삼오시대

 | 

앞당긴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