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30 days ago

캠퍼스 밴드 N Street 17, 신곡 ‘These days’ 발표

           캠퍼스 밴드 N Street 17이 신곡 ‘These days’을 공개했다. ‘These days’는 영동지역 뮤지션들의 프로젝트 앨범 ‘관동별곡 2017’의 프로젝트 곡의 일환으로, 오계절의 ‘그대의 날’에 이은 두 번째 곡이다. 멤버 차현영이 작사와 작곡을 했으며, 어쿠스틱 기타 리듬을 중심으로 16비트의 몽환적인 일렉트릭 기타 사운드가 주를 이룬다. 절제되고 안정적인 드럼과 베이스의 그루브는 곡의 완성도를 높인다. 피아노 등 다양한 악기들로 감싸는 사운드는 이 곡의 음악적 뿌리가 록에 있음을 알리고 있다. 또한 노래는 20대 초반 뮤지션들의 젊은 날의 초상과도 같은 가사와 함께 대한민국의 동쪽 끝 이스트코스트에서 출발한 감성 모던 록의 느낌을 자아내 따뜻한 위로를 선사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밴드 N Street 17은 가톨릭관동대학교 실용음악학과 출신 5인조 밴드로, 끊어진 캠퍼스밴드의 맥을 잇겠다는 포부를 안고 결성됐다. 팀 이름은 학창생활을 보내고 있는 강릉의 가톨릭관동대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캠퍼스

 | 

Street

 | 

These

 | 

days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