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7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허윤경, 이번엔 우승 기회 놓치지 않겠다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첫날 단독 선두

허윤경(27 SBI저축은행)이 시즌 첫승을 위한 3수에 나선다. 허윤경은 22일 경기도 양주 레이크우드CC(파72)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OK 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총상금 7억원) 첫날 1라운드에서 보기없이 버디만 7개를 쓸어 담아 7언더파 65타를 쳐 단독 선두에 이름을 올렸다. 2014년까지 3승을 올린 허윤경은 지난해 무릎 부상으로 한동안 필드를 떠났다 복귀했으나 이렇다할 성적을 내지 못했다. 게다가 작년 10월 결혼까지 하면서 투어에서 존재감이 없어지는 듯 했다. 올 시즌 상반기만해도 그런 양상이었다. 하지만 하반기에 접어 들면서 상황이 급변했다. 매 대회 때마다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면서 강력한 우승 후보로 거론되곤 한다. 그야말로 전성기에 버금가는 기량을 과시하고 있다. 특히 최근 2차례 대회 KLPGA 챔피언십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허윤경

 | 

이번엔

 | 

놓치지

 | 

않겠다

 | 

OK저축은행

 | 

박세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