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5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5 months ago

[어저께TV] ‘정글’, 김병만의 메울 수 없는 빈자리

[OSEN=박판석 기자] 김병만의 빈자리는 크고 넓었다. 정글 사상 7년 만에 처음으로 불을 피우지 못했다. 정글 베테랑 3인방인 추성훈과 노우진 그리고 오종혁은 김병만의 빈자리를 뼈저리게 체감했다.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인 피지 에서는 영화 캐스트 어웨이 촬영지에서 생존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7년만에 처음으로 김병만 없는 정글 도전에 나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어저께TV

 | 

김병만의

 | 

빈자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