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3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1 months ago

[친절한 프리뷰] 황금빛 내 인생 최귀화·정소영 운명처럼 재회 첫사랑 인연 이어질까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황금빛 내 인생’ 최귀화·정소영이 운명처럼 재회한다. KBS2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22일 운명처럼 다시 만나게 된 강남구(최귀화)·선우희(정소영)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최귀화는 극 중 서지수(서은수)가 일하는 수제 빵집 사장 ‘강남구’ 역을 맡았다. 오래 전 헤어진 첫사랑 희를 가슴에 묻은 이후 오직 빵 만드는 일에만 몰두한 채 살아가던 중 그 빵으로 희와 운명적 재회를 하게 된다. 정소영은 극 중 선우혁(이태환)의 누나이자 가구 카페 사장 ‘선우희’ 역을 맡았다. 이혼한 뒤 동생 혁의 도움으로 가구 카페를 운영 중인데 대학시절 첫사랑 강남구와 운명적으로 재회, 두 사람의 가슴 떨리는 첫사랑 스토리가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를 모은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강남구는 누군가를 발견하고 기겁한 듯 동공지진을 일으키고 있어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그 동안 지수에게 빵집 사장님의 근엄..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친절한

 | 

프리뷰

 | 

황금빛

 | 

최귀화·정소영

 | 

운명처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