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3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일문일답] 우승 차상현 감독 자신감이 더 값진 소득

자신감 찾은 게 우승부도 더 큰 것 같다. 차상현 GS칼텍스 감독은 23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도로공사와의 2017년 천안·넵스컵 프로배구대회 여자부 결승에서 세트스코어 3대1(25-22, 17-25, 25-16, 25-22)로 승리한 뒤 8월 초만 해도 힘들었다. 어떤 방향으로 가야하나 고민했다. 그래도 선수들이 힘든 훈련 소화하고 내부적으로 분위기 잡은 게 좋은 결과로 나타났다 며 우승한 것도 기분 좋지만 경기 중 믿고 하는 자신감 찾은 게 우승보다 더 큰 것 같다 고 했다. 지난 시즌 도중 사임한 이선구 감독의 뒤를 이어 GS칼텍스 지휘봉을 잡은 차 감독. 꿈 같은 반전은 없었다. 시간이 부족했다. 리그 5위로 시즌을 마감했다. 프리시즌 동안 뜨겁게 담금질을 했다. 외국인선수 듀크를 영입했고, 센터 김유리를 영입한 데 이어 팀의 간판 스타 한송이를 포함한 2대2 트레이드를 통해 문명화 김진희를 품에 안았다. 스피드 배구 를 천명하며 팀을 만들고 있었지만 주전 레프트 이소영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일문일답

 | 

차상현

 | 

자신감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