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6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멀어진 20승-50홈런-200안타, 치열해진 MVP 경쟁

결국 기대했던 기록은 나오기 힘들게 됐다. 20승, 50홈런, 200안타가 페넌트레이스 종착역이 다가올수록 멀어지고 있는 느낌이다. 각각의 기록에 도전중인 선수들의 페이스가 최근 뚝 떨어졌기 때문이다. 각기 뚜렷한 족적을 남기기 어려운 상황이라 정규시즌 MVP 경쟁도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20승에 도전했던 KIA 타이거즈 원투펀치 양현종과 헥터 노에시는 최근 잇달아 고배를 마셨다. 양현종은 지난 19일 SK 와이번스와의 광주경기에서 6이닝 동안 9안타를 맞고 6실점하며 패전투수가 됐다. 양현종은 앞으로 2번의 선발 기회가 마련될 ...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멀어진

 | 

20승

 | 

50홈런

 | 

200안타

 | 

치열해진

 | 

MVP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