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8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류현진, 팔뚝 부상으로 3회 강판..포스트시즌 합류 불투명

류현진(30 LA 다저스 사진)의 앞날에 먹구름이 드리워졌다. 류현진은 2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3회 첫 타자 조 패닉의 타구에 왼쪽 팔뚝을 맞아 교체되는 돌발 악재를 만났다. 다저스 구단은 X레이 촬영 결과 류현진의 부상이 단순 타박상이라고 발표했지만, 다친 부위가 공을 쥐는 왼팔이어서 정상 투구 여부는 좀 더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부상으로 류현진의 팀내 입지는 더욱 불확실해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전날 지구 우승을 확정한 다저스의 이날 경기 최대 관심사는 류현진이 포스트시즌 선발 진입에 성공할만한 피칭을 선보일 수 있을지 여부였다. 다저스는 클레이턴 커쇼, 다르빗슈 유, 알렉스 우드, 리치 힐 같은 선발 투수를 보유하고 있다. 하반기 호투로 포스트시즌 선발 진입 가능성을 높여가던 류현진의 운명은 이제 전적으로 병원 정밀 검사 결과에 달린 셈이 됐다. 그러나 류현진은 경기 후 현지언론과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류현진

 | 

부상으로

 | 

포스트시즌

 | 

불투명

 | 
Most Popular (6 hours)

행복한 백로

- imaeil.com

Most Popular (24 hours)

행복한 백로

- imaeil.com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