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0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26 days ago

두산 류지혁, 왼무릎 타박상... 아이싱중 유격수 공백 어떡해

두산 베어스 류지혁이 불의의 부상을 당했다. 류지혁은 24일 서울 잠실 야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9번-유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1사 1루에서 1루 주자 이해창은 박기혁의 타석에서 히트 앤 런 작전으로 2루까지 내달렸지만 2루 베이스 커버를 들어온 유격수 류지혁이 포스 아웃시켰다. 이 상황에서 슬라이딩 하던 이해창의 발이 류지혁의 왼쪽 무릎을 강타하자 류지혁은 신음하며 그라운드에 누웠다. 구급차가 경기장 안으로 들어왔지만 류지혁은 트레이너의 부축을 받으며 걸어서 더그아웃으로 향했다. 두산 관계자는 류지혁은 좌측 무플 타박상이다. 현재 아이싱 치료를 하고 있다 며 병원 진단은 상태를 지켜본 후 결정하겠다 고 했다. 현재 두산은 주전 유격수 김재호가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한 상황이다. 류지혁이 그 공백을 잘 메워주고 있었지만 류지혁마저 부상을 당한다면 유격수 공백을 피할 수 없다. 잠실=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류지혁

 | 

왼무릎

 | 

타박상

 | 

아이싱중

 | 

유격수

 | 

어떡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