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4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30 days ago

즉석복권 광풍에 품절사태까지… 스피또 없어 못팔아요

【 울산=최수상 기자】 즉석복권을 공급해주지 않으니 팔고싶어도 못 팔아요. 울산 남구 신정동 한 복권판매점 주인의 말이다. 복권 명당으로 알려진 서울 중랑구 중화2동의 한 복권판매점 주인도 같은 말을 했다. 울산과 서울뿐만 아니라 ㈜나눔로또가 발행하는 스피또 즉석복권 3종이 전국적으로 동이 났다. 전국 대부분 복권판매점에서는 최고 20억원의 당첨금이 걸린 즉석복권 스피또2000 과 5억원이 걸린 스피또1000 은 거의 찾아 볼 수 없고 당첨금 2억원인 스피또500 만이 일부 남아 있다고 전했다.최근 경제난 속에 소위 대박 을 기대하는 심리가 확산되면서 복권 구매자가 크게 증가한 데 따른 것으로 추정된다. ■ 연예인 당첨 방송, 마케팅 영향 이에 대해 ㈜나눔로또 측은 올 상반기 즉석복권 판매량이 급증한 탓에 하반기 공급물량을 조절하면서 빚어진 현상이라고 밝혔다.24일 나눔로또에 따르면 올 상반기 즉석복권 판매수익은 1154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 795억원에 비해 45% 급증했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즉석복권

 | 

광풍에

 | 

품절사태까지…

 | 

스피또

 | 

못팔아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