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1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김치녀·한남충” 혐오발언 최다는 일베… 2위는?


극우성향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 일간베스트저장소(일베)가 ‘김치녀’나 ‘한남충’과 같은 헤이트스피치(혐오발언)로 최근 5년 간 가장 많은 시정요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신용현 국민의당 의원은 24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 차별·비하 심의 시정 요구 현황 에서 일베가 2012년부터 올 7월까지 2253건으로, 가장 많은 시정요구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는 같은 기간 방통위로 접수된 전체 시정요구(5988건)의 37.6%에 해당한다.

신 의원은 “이 커뮤니티에서 ‘김치녀 등 여성혐오 표현은 물론,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나 장애인에 대한 비하 표현 등이 빈번히 사용됐다”며 “진짜 문제는 온라인상 차별·비하 표현 범람에 따른 혐오문화 확산이 오프라인으로 번질 수 있다는 점”이라고 지적했다.

시정요구가 많은 사이트는 대부분 커뮤니티였다. 디시인사이드는 같은 기간 두 번째로 많은 1590건의 시정요구를 받았다. 실시간 커뮤니티 이슈를 모으는 핫게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김치녀·한남충”

 | 

혐오발언

 | 

최다는

 | 

일베…

 | 

2위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