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4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9 days ago

비만도 저출산 원인?…비만男 정자는 양·질 모두 나빠




비만 여성은 그렇지 않은 여성보다 임심 시간이 오래 걸리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비만 남성도 생식 능력과 임신 가능성이 낮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인도 크리슈나 체외수정 클리닉 보조생식센터의 고트무칼라 라주 박사는 비만 남성은 정자의 용적·수·밀도 등이 모두 떨어진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23일 헬스데이뉴스가 보도했다.

남성 1285명에게서 정액을 채취한 뒤 검사한 결과, 비만 남성의 정자는 여성의 생식기관을 따라 신속하게 움직이는 운동성이 약했다. 또 정자의 머리고 가늘어 질도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라주 박사는 이 정도면 임신이 지연되고 성공률도 낮아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라주 박사는 남성 비만이 정자의 양과 질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정확한 이유는 알 수 없다고 밝혔다. 다만 체중을 줄여 비만에서 벗어나면 정자가 정상적으로 회복되는지 확인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 중인데, 초기 결과에서는 긍정적인 신호가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비만도

 | 

저출산

 | 

…비만男

 | 

정자는

 | 

양·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