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5 days ago

비우기 위해, 오늘도 나는 어디에선가 서성이고 있다

여행을 다녀오면 후유증이 퍽 길게 우리 삶의 언저리를 맴돈다. 몸은 돌아왔는데 아직도 무엇은 돌아오지 못했다는 의미다. 현재의 삶 일부분이 아직 그곳에 남아 살아가고 있다는 말이기도 하다. 지금의 나는 아직도 시공간의 불일치 속에 놓여있다. 그런데, 그렇기 때문에 그 후유증을 얻기 위해 우리는 어딘가로 끝없이 떠나고 돌아온다. 그 어딘가에 남겨두고 온 터럭 같이 미미해진 기억과 삶의 일부분이 때론 지금을 살아가고 있는 삶을 지탱해준다.지난 여름, 영국 노리치(Norwich)를 다녀왔다. 런던 리버풀에서 기차로 2시간을 달리면 등장하...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비우기

 | 

오늘도

 | 

어디에선가

 | 

서성이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