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4 October 2017
Contact US    |    Archive
nocutnews
11 days ago

나카야마 미호X문소리가 여배우 이고 싶지 않은 이유

국적은 달랐지만 국경은 느껴지지 않았다.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이하 부산영화제)를 방문한 일본 배우 나카야마 미호와 한국 배우 겸 감독 문소리가 여성 영화인으로서의 고충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았다. 두 사람은 13일 부산 해운대구 해운대 비프(BIFF) 빌리지에서 여배우, 여배우를 만나다 오픈토크를 가졌다. 관객 수십명이 푸른 바다가 반짝이는 해운..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나카야마

 | 

미호X문소리가

 | 

여배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