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1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4 months ago

박근혜의 국제법무팀, 팩트 날조에 탄핵도 폄하

구속 수감 상태로 재판을 받고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구속상태에서 인권침해를 당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나선 해외 자문회사는 기본적인 사실관계도 왜곡하면서 탄핵과정 마저도 부당했다고 주장하는 걸로 나타났다.
미국 뉴스채널 CNN과 한 인터뷰에서 박 전 대통령이 구속 상태에서 심각한 인권침해를 당하고 있다고 주장한 미샤나 호세이니운 박사는 MH그룹이라는 자문회사의 대표다. 이 회사는 영국의 로드니 딕슨 변호사를 내세워 박 전 대통령 석방 필요성을 호소하고 있다.
MH그룹은 지난 8월 15일 박 전 대통령 석방을 위한 활동을 시작한다는 소식을 홈페이지를 통해 알렸다. 지난 9월 20일에는 박 전 대통령 구속상태와 질병치료를 우려하는 성명을 발표하기도 했다.
이 성명에서 이 회사는 UN 인권최고대표사무소(OHCHR) 자의적 구금에 대한 실무그룹 에 박 전 대통령이 법적 정당성이 없는 자의적 구금상태에서 비인간적이고 모멸적인 처우를 받고 있으며 고정한 재판을 받을 권리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근혜의

 | 

국제법무팀

 | 

날조에

 | 

탄핵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