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4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사치·감정은 이성 뛰어넘어… 아름다움은 진실한 것

레이날드 애슐리만 오메가 CEO는 언어의 마술사 같았다. 연극배우 같은 몸짓에 속사포같이 빠른 말투로 자신의 철학을 이야기하는데 어느새 그의 이야기에 빨려 들어가고 있었다. Her time 이란 이름의 전시 때문만이 아니라 여성 인권 향상에 시계가 궤를 같이한다는 역사적 사건 에 대해 흥미롭지 않을 수 없었다. 인터뷰는 그 이야기로 시작했다.―여성에게 시계를 볼 자유를 선사한 것 같다. 1920년 골드 소재의 시크릿 워치 가 대표적이다. 시크릿 워치란 무얼까. 그 당시에는 교육받은 사람이나 여성이 시계를 보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사치·감정은

 | 

뛰어넘어…

 | 

아름다움은

 | 

진실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