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3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日총선 투표율 오후 2시 현재 21.83%...최저 투표율 기록될까

【도쿄=전선익 특파원】제48회 일본 중의원 선거가 22일 일본 전국 47개 도도부현 곳곳에서 치러지고 있다.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약 4만7000개의 투표소에서 진행되고 있는 이번 선거의 투표율은 오후 2시 기준 21.83%를 기록하고 있다. 이는 지난 2014년 선거 동기 대비 0.83포인트 감소한 수치다. 지난 2014년 투표율은 52.66%로 전후 이후 최저였다. 이대로라면 이번 중의원 선거는 역대 최저 투표율을 기록할 수도 있다. 오전 11시 12.24%로 2014년 동기 대비 1.16% 높은 수치를 기록하던 투표율은 태풍 ‘란’의 영향을 받아 급격히 줄어드는 추세다. 일본 전국 각지는 태풍 ‘란’의 영향으로 폭우가 이어지고 있다. 미야자키 현을 비롯해 사가현등 일부지역에서는 22일 개표를 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태풍의 영향으로 낙도를 연결하는 배편이 결항돼 투표함 이송이 어렵기 때문이다. 일부 지역에서는 안전을 위해 투표 마감을 앞당길 예정이라 밝히기도 했다. 예정된 투표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日총선

 | 

투표율

 | 

83%

 | 

투표율

 | 

기록될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