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1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임병두, 홍대 버스킹 머리채 사건의 전말은..? 사과부터 국정원 논란까지




‘홍대 버스킹 머리채남’으로 불리고 있는 댄서 임병두에 대한 논란이 뜨겁다. 임병두는 지난 13일 홍대 버스킹 단체 ‘하람꾼’ 공연 중 행인의 머리카락을 쥐고 위아래로 흔드는 영상이 퍼지면서 논란의 중심에 섰다.

한 트위터리안은 “머리채가 잡힌 여성분이 싫어하는 게 분명한데도 불구하고 호응을 위해 폭력적인 퍼포먼스를 계속했다”고 지적했다. 여기에 또 다른 피해자들이 등장하면서 논란은 더욱 가중됐다.

같은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한 한 네티즌은 “나도 7, 8월 경에 똑같은 피해를 당했다. 빈혈이 있는데도 갑자기 머리채를 잡히는 바람에 다리에 힘이 풀려 비틀거렸고 몸을 못 가눠서 비틀대다 옆에 있던 스피커도 쓰러트렸다”고 밝혔다.

이어 “사람들의 시선이 내게 집중됐는데, 임씨가 오히려 ‘왜 갑자기 몸에 힘을 풀어요’라며 내가 이상한 반응을 보인 것 마냥 말했다”며 “혼신의 힘을 다해 내 영상도 찾고 있다. 제보해달라”고 강조했다. 하지만 임병두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임병두

 | 

버스킹

 | 

머리채

 | 

사건의

 | 

전말은

 | 

사과부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