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4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9 days ago

전동킥보드 등 개인 전동이동수단 피해 급증

최근 전동킥보드나 전동휠 등 걷는 것보다 빠르고 비교적 휴대도 간편해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개인형 전동 이동수단 관련 피해가 늘고 있어 소비자의 주의가 요구된다. 15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지난 4년9개월(2013년 1월 1일∼2017년 9월 30일) 동안 접수된 개인형 전동 이동수단 관련 피해구제 신청이 총 108건이었는데 올해 들어 9월까지는 총 75건(69.4%)으로 최근 피해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전동킥보드가 56건(51.9%)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전동보드(전동휠) 31건(28.7%), 전동스쿠터 21건(19.4%) 등이었다. 피해유형별로는 품질 관련이 99건(91.7%)으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다음으로 계약 관련 6건(5.6%), 광고 관련 2건(1.8%) 등으로 나타났다. 품질 관련 피해 중에서는 배터리 관련이 39건(35.8%)으로 가장 많았고, 브레이크 및 핸들장치 각 9건(8.3%), 프레임 및 성능미달 각 8건(7.3%) 등의 순이었다. 또한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전동킥보드

 | 

전동이동수단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