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4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9 days ago

검찰, 전병헌 수석 정면으로 겨눈다

검찰이 전병헌 청와대 정무수석을 직접 불러 조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서울중앙지검 관계자는 15일 현재까지 e스포츠협회에 후원금을 제공한 과정과 협회 운영 과정 수사에 진전이 있다 면서 이런 것을 감안할 때 전병헌 수석 직접 조사는 불가피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구체적 소환 시기는 밝히지 않았지만 이 정도 상황에 왔는데 수사 대상이 아니라고 말씀드리는 건 겸연쩍은 일 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1부(부장검사 신봉수)는 롯데홈쇼핑이 지난 2015년 방송 재승인 시기를 전후에 한국e스포츠협회에 3억 원의 후원금을 낸 사건을 수사 중이다.
검찰은 전 비서관의 의원 시절 보좌진이 방송 재승인 과정에서 롯데홈쇼핑의 문제점을 제기하지 않는 대가로 협회에 후원금을 내도록 하고, 이 돈 중 일부를 빼돌렸다고 의심한다. 전 수석은 당시 방송 재승인을 관할하는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미방위) 소속이었으며, 롯데홈쇼핑이 후원금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전병헌

 | 

정면으로

 | 

겨눈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