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2 days ago

포항 지진으로 부상자 4명, 한동대 외벽 피해 순간 포착

경북 포항에서 일어난 규모 5.4 강진으로 피해가 발생했다. 소방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현재 경북 지역에 신고 접수된 경상자는 4명이다. 소방당국은 이들 4명을 포함, 21명을 구조했다. 승강기에서 구조된 사람이 9명, 건축물에서 구조된 사람 6명 등이었다. 지진 발생 이후 여진이 잇따라 일어나면서 119에 접수된 신고도 크게 늘어 오후 3시 현재 총 5973건으로 집계됐다. 지진이 발생하자 대다수 포항시민은 건물 밖으로 나와 대피했다. 또 건물 곳곳이 부서지는 피해가 발생했다. 북구 흥해읍에 있는 한동대는 건물 외벽이 떨어져 나갔고 북구 두호동에 있는 한 아파트 관리소는 벽체가 떨어졌다. 일부 외벽이 아래로 떨어지면서 건물 밖에 세워둔 차가 부서지기도 했다. 또 포항 시내 곳곳에서 유리창이 깨진 모습이 확인됐다. 이 밖에도 집 안에 있던 액자나 책이 떨어지거나 마트 물건이 쏟아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 대구-포항고속도로 하이패스도 이번 지진으로 가동되지 않고 있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지진으로

 | 

부상자

 | 

한동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