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huffingtonpost
4 days ago

복상사로 죽을 확률에 대한 조사가 나오다

한 연구에 따르면 섹스 도중에 심장마비가 발작해 죽을 확률은 매우 낮다.

시더스-시나이 의료원 연구팀은 소위 말하는 복상사 로 급사한 오리건 포틀랜드 주민을 조사했다. 연구팀이 분석한 자료에 의하면 2002년에서 2015년 사이에 기록된 총 4,500명의 심장마비 사망자 중에 그 원인이 섹스로 추정되는 경우는 1%도 되지 않았다.

합계 34명(남성 32, 여성 2)이 섹스로 인한 심장마비로 발작 1시간 이내에 죽었다.




심장마비는 심장의 신경 전도가 극심한 혼란 상태에 빠져 심장박동이 멈추는 현상을 말한다. 발생하자마자 조처하지 않으면 환자는 몇 분 만에 죽을 수 있다.

미국심장협회에 의하면 심장마비를 겪은 사람(병원이 아닌 곳에서 발생한 사례의 경우)의 생존율은 10%에도 못 미친다.

연구팀은 심장마비로 쓰러진 섹스 파트너에게 심폐소생술(CPR)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복상사로

 | 

확률에

 | 

조사가

 | 

나오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