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days ago

포항 지진 피해 속출…오후 3시까지 경상자 4명, 구조 21명




소방청은 15일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5.4의 지진으로 오후 3시까지 경상자 4명이 집계됐다고 밝혔다. 또 소방당국은 이들 4명을 포함해 21명을 구조했다. 승강기에서 구조된 사람이 9명, 건축물에서 구조된 사람 6명 등이 있었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2시29분31초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진 이후 잇따른 여진으로 119에 접수된 신고도 크게 늘었다. 오후 3시 기준 총 5천973건의 신고가 접수됐다.

지진으로 건물이 붕괴되고 유리가 깨지는 등 피해를 입었다는 소식이 SNS 등을 통해 전해지고 있다. 카카오톡의 사용량도 폭증해 메시지 송·수신이 일시적으로 지연되는 등 장애가 발생했다.

이날 지진은 지난해 9월 12일 발생한 경주 지진에 이어 두 번째로 큰 규모다. 당시 경주에선 관측 이래 한반도에서 가장 큰 규모 5.8 지진이 발생했다.

권중혁 기자 green@kmib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속출…오후

 | 

3시까지

 | 

경상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