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6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8 days ago

포항 19일 새벽에도 여진...주민 불안

포항 지진 닷새째인 19일 새벽 경북 포항에서 여진이 3차례 잇따라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5시7분쯤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에서 규모 2.1 지진이 발생했다. 오전 3시 33분과 1시 18분에도 각각 2.4, 2.0 지진이 났다. 기상청은 지난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의 여진으로 보고 있다.

이에 따라 현재까지 55차례 여진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규모별로 2.0∼3.0이 51차례, 3.0∼4.0 3차례, 4.0∼5.0 1차례다. 18일 하루 잠잠했던 여진이 이날 새벽 다시 이어지자 포항지역 주민들은 불안을 호소했고, 일부는 뜬눈으로 밤을 지새우기도 했다. 지난해 9월 12일 발생한 경주 지진의 여진은 본진 발생 13일 만에 500차례 있었다.

강주화 기자 rula@kmib.co.kr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19일

 | 

새벽에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