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2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2 days ago

[친절한 프리뷰] 이번 생은 처음이라 정소민·이청아, 술집 회동 모습 포착 다시 만난 이유는?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이번 생은 처음이라’정소민과 이청아, 두 여인의 정식대면 현장이 포착돼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극본 윤난중, 연출 박준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MI)에서 현재 남세희(이민기)의 계약상 아내인 윤지호(정소민)와 과거의 연인 고정민(이청아)이 만나 본격적인 취중진담까지 나눌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은 오늘 방송될 13회의 한장면으로 술집에 자리한 두 사람이 막걸리를 앞에 둔 채 이야기를 나누고 있어 호기심을 유발하고 있다. 사실 이들의 흥미로운 만남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앞서 두 사람이 데이트를 하던 도중 한 카페에서 지호가 우연히 정민과 마주쳤던 것. 지호는 세희에게 선물 받은 귀걸이를 착용하다 어려움을 겪었고, 이를 본 정민이 도와준 바 있다. 또한 정민은 세희가 앉아 있던 창가 자리에 잠시 앉아 “이 자리에서 하늘이 제일 잘 보이거든요”라며 특별한 사연이 있음을 알리기도 했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친절한

 | 

프리뷰

 | 

처음이라

 | 

정소민·이청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