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노트펫][에세이] 추울 땐 옹기종기 붙는 게 최고다냥

고양이는 오후부터 똑딱똑딱 [노트펫] 햇살이 들어오는 커다란 창. 창문에 나란히 앉은 여러 마리의 고양이들.사진만으로도 따뜻하고 평화로운 일상이 전해지는 이곳은 일본 훗카이도에 살고 있는 만마루 (まんまる) 가족의 집이다.이곳에서는 총 10마리의 고양이 대가족이 천천히 사이좋은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집사는 자신과 고양이 대식구를 일컬어 아주 동그람 을 뜻하는 일본어 만마루 를 붙여 만마루네 라고 부른다. 만마루 가족의 이야기를 엿볼 수 있는 인스타그램 계정(@chiyo.mame)은 약 12만 명이 팔로워하는 유명 캣스타그램 이다. 어서와, 10마리는 처음이지? 뭔가 눈치가 보여.... 이곳에는 가장인 스코티시폴드 치요 를 포함해 카린, 마론, 멜론, 유주, 후부키, 토로, 미칸, 모나카 등 총 10마리의 고양이가 살고 있다.사실 만마루네 집사는 결혼 전에 고양이를 키울 계획이 없었다. 그저 막연히 결혼을 하고 나면..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노트펫

 | 

에세이

 | 

옹기종기

 | 

최고다냥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