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5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24 days ago

[공식]동현배, 영화 8.14 군산 1945 출연 확정…야누스 연기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배우 동현배가 영화 8.14 군산 1945 (돼지의 최후) 출연을 확정지으며 거침없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영화 8.14 군산 1945 (돼지의 최후) 는 1945년 8월14일 일제강점기의 마지막, 일본의 항복을 하루 앞둔 날, 군산항의 한 장소에 모여든 9명의 사람들의 이야기다. 동현배는 이 영화에서 미국 유학파 우만 역을 맡았다. 우만 은 밤과 낮처럼 다른 양면성을 지닌 야누스적인 인물로 동현배는 이 캐릭터를 통해 새로운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에서 시청자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동현배는 최근 영화 데자뷰 촬영을 무사히 마치고 이어 8.14 군산 1945 돼지의 최후 까지 연달아 캐스팅 되며 독보적인 활약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8.14 군산 1945 (돼지의 최후) 는 현재 후반작업 중이며 내년 국내외영화제 출품 및 하반기 개봉으로 관객과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lunarfly@sportschosun.com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동현배

 | 

1945

 | 

확정…야누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